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0.9℃
  • 서울 3.3℃
  • 대전 2.0℃
  • 흐림대구 4.5℃
  • 울산 4.3℃
  • 광주 4.2℃
  • 흐림부산 5.3℃
  • 흐림고창 4.2℃
  • 흐림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1.9℃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부산 영도구, 무연고 국가유공자의 존엄한 죽음과 애도를 위한 공영장례 진행

 

부산시 영도구는 가족해체와 빈곤 등으로 장례를 치를 수 없는 무연고자 및 저소득층 사망자를 위해 빈소를 마련해 추모하는 공영장례를 시행 중이다.

 

부산시는 16개 구군을 대상으로 무연고 및 저소득층 사망자의 존엄한 죽음을 맞이하도록 2023년부터 공영장례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영도구는 17일 오전 10시 영도구 관내 장례식장에서 대리상주(장례지도사)의 주관하에 무연고 사망자 노 씨의 빈소를 마련하여 추모했다.

 

노 씨는 6.25 참전 국가유공자로서 6년 전 아내를 먼저 보내고 홀로 외롭게 살아오다가 뇌경색으로 요양병원 생활 중, 병세가 악화되어 사망했다. 빈소에는 영도구청장을 비롯하여, 종교생활을 함께했던 지인들과 국가유공자 동료들이 조문하여 고인이 가는 길을 외롭지 않게 해줬다.

 

아울러 부산지방보훈청에서는 국가유공자 예우의 일환으로 노 씨의 국립묘지 안장을 지원했다.

 

김기재 영도구청장은 “무연고자 및 저소득층 사망자들에게 빈소 마련 등 공영장례를 진행하여, 고인의 마지막 존엄성을 지켜드리고 공동체적 가치를 실현하는데 한편, 국가유공자 예우 증진에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