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구름조금동두천 19.5℃
  • 구름조금강릉 25.3℃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2.5℃
  • 맑음울산 17.7℃
  • 맑음광주 21.1℃
  • 맑음부산 18.6℃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9℃
  • 구름조금강화 17.1℃
  • 맑음보은 18.9℃
  • 맑음금산 20.0℃
  • 맑음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3℃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정치

전체기사 보기

지역주민들과 함께 만드는 ‘도시철도 영도선’

총선 교통 공약 - 더불어민주당 박영미 예비후보

박영미(朴英美63)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박영미 예비후보의 영도지역 교통관련 공약의 요점은 '도시철도 영도선' 건설이다. 즉, 지하철(땅속 전차)을 비롯해서 경전철(高架 전차)과 트램(길바닥 전차)은 모두 도시철도에 속하므로, 지하철이든 경전철이든 트램이든 한가지만 특정하지 말고 "실천가능한 것으로 추진하자"일 것이다. 그동안 '도시철도 영도선'의 방식으로 주로 공론화 된 것은 트램이었다. 하지만, 이면에서는 지하철 방식도 꾸준히 거론돼 왔음이 이번 박영미 후보와의 인터뷰를 통해서 알게 됐다. 박영미 후보 역시도 지난 2020년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중구영도구지역위원장을 맡으면서부터 작년까지 4년간을 "영도에 지하철을 놓아달라"고 부산시에 줄기차게 촉구해 왔다. 그러다가 지난해 버스요금이 인상될 즈음에 '도시철도 영도선'으로 명칭을 바꿨다. 지하철 노선이 지나는 도로의 대부분이 매립지라 지반이 약한 탓에 기술적 난제가 제기된 것이다. 하지만,'영도 지하철' 포기가 아니고, 주민들의 여론으로 돌파하겠다고 한다. 정책결정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의지가 결정적인 중요한 요소라는 생각에서다. <질의 응답>-----------------------------